김상철 전총재 ‘제 6회 중견기업인의 날’ 산업포장 수상


▲ 오하 김상철 전총재

(한컴그룹 회장 / 서울제일RC)




한글과컴퓨터그룹(이하 한컴그룹) 김상철 회장(국제로타리 3640지구 전총재)는 ‘제 6회 중견기업인의 날’ 행사에서 산업포장을 수상했다고 18일 밝혔다.


김상철 전총재는 2010년 한글과컴퓨터 인수 이후 가파른 성장세를 실현하면서 적극적인 M&A와 안정적인 경영, 지속적인 R&D를 통해 15개 계열사를 보유한 ICT 융복합 그룹으로 성장시킨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됐다.


한컴그룹은 오피스SW와 개인안전장비, 임베디드SW 등 각 분야의 최고의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으며, 인공지능, 블록체인, 로봇, 드론 등 4차 산업혁명의 핵심 분야에서도 산학연 협력, 합작법인 설립, 업무협약 체결 등 신기술 확보를 위한 선순환 생태계 조성에도 집중하고 있다.


또한 올해 초 김상철 전총재는 코로나19 극복에 기여 하고자 인공지능 기반의 음성인식 기술을 활용해 건강 상태를 확인할 수 있는 ‘한컴 AI 체크25’를 전국지자체에 무상 공급한 바 있다.